“김수현 아빠가 ‘복면가왕’에 나왔어?” 김충훈 컴백

출처 : mbc 복명가왕 캡처

가수 김충훈이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복면가왕’에 출연해 화제가 되고 있다. 12일 방송된 이번 ‘복면가왕’에서는 새로운 복면가수들이 희로애락도 락이다에 도전하는 무대를 펼쳤다. 특히 이날 프로그램은 5월을 맞아 ‘가정의 달’을 테마로 하여 진행되었다. 김성주와 김구라는 이 특집을 맞아 가정의 달을 강조하며 예상 이야기를 나눴다.

4번째 대결에서는 복면가수 럭키박스와 용돈박스가 세상을 떠난 가수 고(故) 김현식의 명곡 ‘내사랑 내곁에’를 부르며 감동을 선사했다. 결국 승자는 럭키박스가 되었고, 용돈박스의 정체는 밴드 세븐돌핀스 출신의 가수 김충훈으로 밝혀졌다.

김종진은 김충훈을 소개하며 그의 과거 인기를 강조했고, ‘돌고래 고음’을 힌트로 제시했다. 이에 김종서는 곧바로 김충훈을 알아보았고, 눈물로 반가움을 표현했다. 김충훈은 김종서와의 공연을 기억하며 웃음 지었다.

김충훈은 과거 인기에 대해 겸손하게 언급하며, 언더그라운드 록밴드 세븐돌핀스 출신으로 데뷔한 지 오랜 시간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새로운 활동을 희망했다고 전했다. 또한 최근 단독 콘서트를 개최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재혼한 아내와의 결혼식도 화제를 모았다. 특히 그의 아들인 배우 김수현의 인기도 크게 이어지면서 김충훈의 향후 활동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Leave a Comment